Rescale 미팅 예약

경제

프랑스 사법부, NSA 스파이 행위에 대한 '예비 조사' 개시

몫:

게재

on

o-NSA-전화-기록-수집-페이스북프랑스 파리 검찰청이 '예비 수사'에 나섰다. 국가안보국(NSA) PRISM 감시 프로그램, 프랑스 언론이 28월 XNUMX일 보도했습니다.

The inquiry has been under way for more than a month, but it’s only now being publicly disclosed through an anonymous judicial source who talked with 프랑스 고관. 조사는 프랑스 시민의 '개인 데이터 불법 수집'을 조사하기 위해 16월 XNUMX일부터 시작되었습니다.

프랑스의 두 인권단체인 국제인권연맹(FIDH)과 프랑스인권연맹(LDH)은 보고서를 제출했다. 불평 "알 수 없는 사람"에 대하여. 그러나 그들은 이전에 Snowden 폭로에서 확인된 수많은 기술 회사를 NSA와 FBI의 "잠재적 공범자"로 지목했습니다. (11년 2013월 XNUMX일자 프랑스어 법적 신고서를 읽어보세요. LINK. PDF 파일로 제공됩니다.)

이달 초 '제29조 데이터 보호 작업반'(범유럽연합 데이터 보호 관계자 그룹)은 공동으로 다음과 같은 글을 썼다. 편지 (PDF) EU 법무위원 Viviane Reding에게 "경고"를 표명했습니다.

The group’s leader, Jacob Kohnstamm, wrote: “The WP29 would however like to know when US authorities consider personal data to be inside the US, especially given the continuously increasing use of the Internet for processing personal data, where much information currently is stored in the cloud, without knowing the exact location of the datasets, and following the global scale of backbone networks and their inherent capability to convey a wide range of communication services.

“It needs to be determined whether data on communication networks that are only routed through the United States (data that are in transit) are also subject to collection for the aforementioned intelligence programs. To this end, WP29 has so far considered that European law does not apply to personal data that is only in transit in the European Union, following article 4(1)c directive 95/46/EC. Applying the same reasoning would suggest that US law should not apply to data that is only in transit on its territory.”

EU는 아직까지 이 상황에서 EU가 어떤 조치를 취할 수 있는지에 대해 아무런 언급도 하지 않았습니다.

광고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