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벨기에

브뤼셀 총격 사건 업데이트: 경찰이 스웨덴인 XNUMX명을 살해한 총격범을 사살했습니다.

몫:

게재

on

UPDATE :

벨기에 브뤼셀에서 발생한 테러 공격에서 스웨덴 축구팬 12명에게 총격을 가한 용의자가 약 XNUMX시간 동안 도주한 뒤 카페에서 총에 맞았다고 벨기에 내무부가 화요일 밝혔다.

그는 가슴에 총을 맞은 뒤 체포돼 병원으로 이송됐다.

지난 월요일 저녁 벨기에 수도 브뤼셀에서 두 명이 총에 맞아 숨졌다고 경찰이 밝혔습니다.

Belgium’s prime minister later confirmed the victims were Swedish. Prosecutors say they are treating the shooting as terrorism.

벨기에-스웨덴 유로 2024 예선 축구 경기가 도시에서 진행되고 있습니다 포기됐다고 UEFA는 말했다.

총격범은 현장에서 도주했으며 아직까지 행방불명됐다. 브뤼셀은 테러 위협을 최고 수준으로 높였습니다.

벨기에 연방검찰 대변인은 이번 공격으로 또 다른 사람이 부상했다고 말했습니다.

광고

“Go home and stay at home as long as the threat has not been eradicated,” Eric van Duyse told Reuters, adding that the attacker claimed to be inspired by Islamic State.

소셜미디어에 게시된 영상에는 아랍어를 구사하는 남성이 자신이 신의 이름으로 공격을 자행했다고 주장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The man in the clip said he had killed three people. The federal prosecutor’s office confirmed it has seen the footage but cannot say whether he is the gunman.

Federal prosecutors in Belgium have since said that a terrorism probe has been opened following the shooting on the Boulevard d’Ypres.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