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도움

태풍 하이옌의 생존자에 대한 더 많은 지원 국장 Georgieva 필리핀 방문으로

몫:

게재

on

슈퍼 태풍 하이옌유럽연합(EU) 집행위원회는 태풍 하이옌으로 인한 막대한 피해를 입은 필리핀에 대한 긴급 지원을 늘리고 있다. 그녀가 그 나라를 방문하는 동안, 국제 협력, 인도적 지원 및 위기 대응 Kristalina Georgieva 국장은 인도적 지원을 위해 7만 유로를 추가로 발표했습니다.

“We have all seen the tragic devastation inflicted by this typhoon and in Tacloban today I am personally delivering a message of European solidarity. We are standing by all the victims with immediate, large-scale assistance,” Commissioner Georgieva said.

Today’s decision brings to €20 million the Commission’s assistance to the Philippines in the aftermath of Haiyan (including emergency humanitarian aid of €3million and €10 million of reconstruction assistance pledged by Development Commissioner Andris Piebalgs). Member states have also contributed around €25 million in financial aid in addition to generous in-kind support.

“The priorities now are restoring access to devastated parts of the Philippines and the urgent delivery of life-saving assistance. It is also imperative that we coordinate relief efforts so that everyone who needs help will receive it,” added the Commissioner. She is travelling to Manila, Cebu and Tacloban to meet the national authorities, inspect the devastation and receive in-depth reports from the Commission’s experts who have been deployed on the ground since the early hours of the disaster.

The Commission’s humanitarian assistance is channelled through organisations operating in the affected areas, including the World Food Programme, the International Federation of the Red Cross, OCHA and Telecoms Sans Frontières. The new batch of EU aid will address the most acute needs such as food assistance, clean water, emergency shelter, health services and communication. EU funds also support coordination, transport and logistics, which is of crucial importance to delivering aid to survivors.

위원회는 또한 EU 회원국에서 필리핀으로 쏟아지는 지원을 조율하여 전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를 위해 EU 시민 보호 메커니즘이 활성화되었습니다.

현재까지 16개 회원국이 지원을 보냈습니다. 노르웨이는 또한 유럽 시민 보호 메커니즘(European Civil Protection Mechanism)을 통해 지원을 제공했습니다. 유럽 ​​수색 구조팀, 의사, 기타 긴급히 필요한 전문가들이 국가에 배치될 뿐만 아니라 야전 병원, 정수 장치 및 기타 장비도 배치됩니다.

광고

The EU’s Civil Protection mechanism, which is coordinated by the Commissions’ Emergency Response Coordination Centre of the European Commission, also supports transport of civil protection assets to the region.

배경

The tropical cyclone Haiyan (locally named Yolanda), one of the strongest ever recorded, hit the Philippines on 7 and 8 November causing wide-spread damage. The full extent of destruction is still being accessed. The UN estimates that 11.3 million people – or over 10% of the Philippine population – are affected. The death toll continues to rise.

필리핀은 세계에서 재난이 가장 많이 발생하는 국가 중 하나입니다. 지난 7.2월 필리핀에서는 규모 350,000의 지진이 발생해 약 2013만명의 가옥과 생계가 파괴됐다. 2.5년 한 해에만 유럽연합은 이 군도에 상당한 인도적 지원을 제공했습니다. 보홀 지진 대응을 위해 10만 유로가 방금 제공되었습니다. 태풍 보파(파블로)의 경우 2012년 200월 남동부 민다나오를 강타한 사이클론으로 황폐화된 지역사회를 재건하는 데 총 000만 유로가 지급되었습니다. 300월 태풍 Trami(Maring)로 인한 홍수 이후 ECHO는 피해를 입은 사람들을 돕기 위해 €000를 기부했고, Zamboanga에서 분쟁으로 인해 이재민을 지원하기 위해 XNUMX월 초에 €XNUMX를 할당했습니다.

더 알아보기

태풍 하이옌에 관한 자료표.

IP / 13 / 1059: 유럽연합 집행위원회, 열대성 사이클론 하이옌 피해자 지원을 위한 긴급 자금 출시

IP / 13 / 1063: EU는 협력적인 구호 활동을 통해 하이옌 재해에 대응하고 있습니다.

IP / 13 / 1052: 필리핀에 대한 새로운 EU 지원

IP / 13 / 1068: EU, 필리핀 재건에 새로운 지원 동원

The European Commission’s humanitarian aid and civil protection.

Commissioner Georgieva’s website.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