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EU

난민 및 마이그레이션 위기 관리

몫:

게재

on

이주유럽경제사회위원회(EESC)의 시민사회 대표단은 오늘(16월 12일) 현장에서 일하는 시민사회단체의 의견을 직접 듣기 위해 그리스를 XNUMX일간 방문하는 등 XNUMX개국을 방문했습니다. 이주 및 난민 상황. 대표단은 난민 유입에 대한 가능한 대처 전략을 알리고 난민 수용, 재배치 또는 통합의 원활한 프로세스에 기여할 수 있는 일련의 모범 사례 및 정책을 수립하기 위해 정보를 수집할 것입니다.

“The refugee crisis in the EU has reached the point at which the founding principles of human rights protection are being called into question. This is not about numbers; this is about human lives, human dignity, human dreams and hope. Human rights are not only a matter of solidarity – it is also a duty and an obligation,” said Irini Pari, Permanent Representative of the Greek Federation of Enterprises (SEV) in Brussels.

그리스 회원 Irini Pari, 키프로스 회원 Nicolaos Epistithiou 및 루마니아의 Cristian Pirvulescu를 포함하는 EESC 대표단은 Mytilene, Moria, Eidomeni 및 Paionia를 여행합니다. NGO, 난민, 당국, 자원봉사자들과의 토론은 다양한 이해당사자들이 직면한 도전에 초점을 맞췄습니다.

Nicolaos Epistithiou, former secretary of Public and International Relations Σ.Ε.Κ., said: “The negative perceptions of migration and refugees held by a growing number of citizens can be limited through a broad and necessary effort to uphold core European values and the EU institutional achievements. In these exceptional situations, we need more Europe, more democracy and more solidarity.”

이번 방문은 EESC가 현지 프로그램의 틀 안에서 이민자, 망명 신청자 및 난민을 다루는 시민 사회 단체가 수행하는 작업을 파악하기 위해 조직한 일련의 임무의 일부입니다. 방문은 현재 난민 위기에 활동하는 다양한 조직의 문제, 필요, 성공 및 모범 사례를 식별하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최근 EESC 의견에 따르면 이주에 관한 유럽 의제, where Honorary President of the Pro Democracy Association (APD) Cristian Pirvulescu was rapporteur: “The current refugee crisis, occurred because of the absence of a common asylum policy, the delay of which was due to the absence of concerted European political action. The EESC urges the EU to create a genuine asylum policy.”

The missions’ end goal will be to provide a well-founded and documented input to EU policy making, as follow-up to its opinion 'A European Agenda on Migration: Second implementation package’. 다른 임무는 10년 말 또는 2015년 초에 2016개의 다른 EU 회원국(이탈리아, 독일, 몰타, 헝가리, 오스트리아, 슬로베니아, 스웨덴, 폴란드, 불가리아, 크로아티아)과 터키에서 이 첫 번째 임무를 수행할 것입니다.

광고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