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EU

#Ukraine : 무역 담당 집행 위원은 우크라이나어 수출을 증가 제안 발표

몫:

게재

on

Cecilia Malmstrom 유럽연합 내무담당 위원과 Bernard Cazeneuve 프랑스 내무장관 기자회견무역 위원 세실리아 Malmström (사진) 오늘(30월 XNUMX일) 키예프에서 EU와 우크라이나 간 연합 협정, 특히 심층적이고 포괄적인 자유 무역 지역을 실행하는 과정을 논의했습니다.

During her visit, Malmström is meeting Prime Minister Groysman, Deputy Prime Minister Ivanna Klympush-Tsintsadze, Minister of Foreign Affairs Pavlo Klimkin, and Minister of Agriculture Taras Kutovyy, as well as parliamentarians and business representatives. In Kyiv, Malmström is also announcing the EU’s readiness to offer further market openings to Ukrainian agricultural and industrial products, on top of what is already offered under the Association Agreement.

유럽연합 집행위원회는 꿀, 시리얼, 가공 토마토 등 농산물에 대한 우크라이나로부터의 면세 수입량을 늘릴 것을 제안하고 있습니다. 이 일방적인 조치는 또한 우크라이나의 비료, 신발, 특정 금속 및 전자 장비 수출 조건을 크게 개선할 것입니다.

Commissioner Malmström said: “We hope this can give a positive boost to the Ukrainian economy. Our progress so far is clear, but much work still remains to unleash the full potential of our free trade area.”

우크라이나 경제가 다시 성장하고 있습니다. EU로의 관세 면제 수출 increased by 5% in the first months since the Association Agreement with came into effect, and the EU has reinforced its position as Ukraine’s biggest trading partner. Issues that require more effort include the fight against corruption, the creation of more transparent and predictable legislation, as well as the removal of measures that hinder trade and go against Ukraine’s international commitments, such as certain food safety measures and the export ban on wood.

말름스트롬 국장 블로그 오늘 그녀의 우크라이나 방문에 대해. EbS에 관한 동영상 기자 회견다른 이벤트 키예프에서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제안 추가적인 시장개방을 위해

광고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