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EU

위원회는 유럽 #dataeconomy으로 다음 단계를 설명

몫:

게재

on

세계 데이터 650The European Commission proposed today (10 January) policy and legal solutions to unleash EU’s data economy, as part of its 디지털 단일 시장 전략 2015년 XNUMX월에 발표되었습니다.

The Commission is addressing this issue because the EU is currently not making the most of its data potential. To change that, it is necessary to address unjustified restrictions to the free movement of data across borders as well as several legal uncertainties. The Communication presented today outlines policy and legal solutions to unleash Europe’s data economy. The Commission also launched two public consultations and a debate with Member States and stakeholders to define the next steps.

Andrus Ansip, vice president for the Digital Single Market, said: “Data should be able to flow freely between locations, across borders and within a single data space. In Europe, data flow and data access are often held up by localisation rules or other technical and legal barriers. If we want our data economy to produce growth and jobs, data needs to be used. But to be used, it also needs to be available and analysed. We need a coordinated and pan-European approach to make the most of data opportunities, building on strong EU rules to protect personal data and privacy.”

Internal Market, Industry, Entrepreneurship and SMEs Commissioner Elżbieta Bieńkowska said: “Data is the fuel of the new economy. To ensure that Europe is successful in the new era of the industrial economy, we need a solid and predictable framework for data flow within the Single Market. Clear data access, security and liability rules are key for European companies, SMEs and start-ups to fully grasp the growth potential of the Internet of Things. Instead of building digital borders we should focus on building a European data economy that is fully integrated to and competitive within the global data economy.”

커뮤니케이션에서 위원회는 또한 관심 있는 회원국에게 실제 상황에서 새로운 데이터 문제를 탐구하는 국경 간 프로젝트에 참여할 것을 제안했습니다. 차량이 서로 연결되고 도로 인프라와 연결될 수 있도록 하는 협력적 연결 및 자동 이동성(CAD)에 대한 일부 프로젝트가 일부 회원국에서 이미 진행 중입니다. 위원회는 이러한 프로젝트를 기반으로 데이터 접근 및 책임에 대한 규제 영향을 테스트하고자 합니다.

The EU data economy was estimated at €272 billion in 2015 (annual growth of 5.6%) and could employ 7.4 million people by 2020. Data can be used to improve almost every aspect of daily life, from business analysis to weather forecasting, from new era in medicine enabling personalized care, to safer roads and fewer traffic jams. This is why the Commission’s Communication emphasizes the role of free flow of data in the EU.

또한 연구에서는 주로 전체 EU 데이터 시장을 제한하는 국가 데이터 현지화 형식 요구 사항에서 다양한 법적 또는 행정적 제한을 지적합니다. 이러한 제한을 제거하면 연간 최대 8억 유로의 GDP를 창출할 수 있습니다(공부).

광고

이러한 모든 계획은 개인 데이터를 보호하기 위한 강력한 규칙을 기반으로 합니다(작년에 채택된 일반 데이터 보호 규정) and to ensure the confidentiality of electronic communications (see today’s proposal on ePrivacy), 신뢰는 데이터 경제가 구축되어야 하는 기반이기 때문입니다.

일반 데이터 보호 규정(GDPR)은 자연인을 식별하거나 식별 가능하게 만드는 기계 생성 데이터 또는 산업 데이터를 포함하여 EU의 개인 데이터 처리를 완전히 규제합니다. 데이터 보호에 대한 균일하고 높은 표준을 설정함으로써 EU 내에서 개인 데이터의 자유로운 흐름을 보장합니다. 그러나 GDPR은 산업 또는 기계로 생성된 비개인 데이터 또는 개인 데이터 보호 이외의 다른 이유로(예: 조세법 또는 회계법에 따라) 개인 데이터 이동을 방해하는 데이터에는 적용되지 않습니다.

유럽 ​​경제에 대한 데이터를 최대한 활용하기 위해 위원회는 다음을 수행합니다.

  • 회원국 및 이해관계자와 구조화된 대화에 참여하여 데이터 현지화 제한의 비례성을 논의합니다. 목표는 또한 이러한 제한의 성격과 이것이 기업, 특히 중소기업, 스타트업, 공공 부문 조직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추가 증거를 수집하는 것입니다.
  • 필요하고 적절한 경우 시행 조치를 시작하고, 필요한 경우 부당하거나 불균형한 데이터 위치 제한을 해결하기 위한 추가 조치를 취합니다.

또한 위원회는 데이터 경제에서 새로운 문제로 인해 발생하는 법적 불확실성을 살펴보고 다음과 관련하여 가능한 정책 및 법적 대응에 대한 견해를 구했습니다.

  • 데이터 액세스 및 전송. 비개인적인 기계 생성 데이터를 광범위하게 사용하면 EU에서 탄생한 위대한 혁신, 스타트업 및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 데이터 기반 제품 및 서비스와 관련된 책임. The current EU liability rules are not adapted to today’s digital, data-driven products and services.
  • 데이터 이식성. 예를 들어, 기업이 한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업체에서 다른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업체로 대량의 회사 데이터를 이동하려는 경우와 같이 비개인 데이터의 이동성은 현재 복잡합니다.

배경

Today’s initiatives will contribute to removing remaining obstacles within the Single Market, as called by the European Council in December 2016 (결론). With the backing of the European Parliament and member states, the Digital Single Market should be completed as soon as possible. Today’s initiatives will help shaping the future policy agenda on the European data economy. The 유럽 ​​데이터 경제 구축에 관한 협의 will run until 26 April 2017 and feed into the Commission’s possible future initiative on the European Data Economy later in 2017. The 결함 제품에 대한 책임에 관한 지침 평가에 대한 상담 26년 2017월 XNUMX일까지 진행됩니다. 이는 비개인 데이터, 특히 원시 기계 또는 센서 생성 데이터의 생산자, 수집자, 잠재적 및 실제 사용자를 대상으로 합니다. 여기에는 모든 규모의 기업, 연결된 장치의 제조업체 및 사용자, 온라인 플랫폼의 운영자 및 사용자, 데이터 브로커, 공공 기관, 비정부 기관, 연구 기관 및 소비자가 포함됩니다.

더 알아보기

사실 시트: Building the European Data Economy – Frequently Asked Questions

Communication ‘Building the European Data Economy’

공개상담 페이지

#dataeconomy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