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EU

#무역 – 위원회, 철강제품 수입에 대한 잠정 세이프가드 조치 부과

몫:

게재

on

유럽연합 집행위원회(European Commission)는 다수의 철강 제품 수입에 관한 잠정적 세이프가드 조치를 발표했습니다.

이러한 조치는 최근 부과된 미국 관세로 인해 철강이 다른 국가에서 EU 시장으로 전환되는 문제를 해결할 것입니다. 이번 세이프가드 조치는 19월 XNUMX일 목요일부터 발효된다. 철강제품의 전통적인 수입은 영향을 받지 않을 것이다.

Trade Commissioner Cecilia Malmström said: “The US tariffs on steel products are causing trade diversion, which may result in serious harm to EU steelmakers and workers in this industry. We are left with no other choice than to introduce provisional safeguard measures to protect our domestic industry against a surge of imports. These measures nevertheless ensure that the EU market remains open, and will maintain traditional trade flows. I am convinced that strike the right balance between the interest of EU producers and users of steel, like the automotive industry and the construction sector, who rely on imports. We will continue to monitor steel imports in order to take a final decision by early next year, at the latest.”

The provisional measures concern 23 steel product categories and will take the form of a Tariff Rate Quota (TRQ). For each of the 23 categories, tariffs of 25% will only be imposed once imports exceed the average of imports over the last three years. The quota is allocated on a first come first serve basis, thus at this stage not allocated by individual exporting country. These measures are imposed against all countries, with the exception of some developing countries with limited exports to the EU. Given the close economic links between the EU and the European Economic Area (EEA) countries (Norway, Iceland, and Liechtenstein), they have also been exempted from the measures. These exclusions are compatible with both the EU’s bilateral and multilateral Word Trade Organization (WTO) obligations.

임시 보호 조치는 최대 200일 동안 유지될 수 있습니다. 이제 모든 이해 관계자는 지금까지의 조사 결과에 대해 논평할 기회를 갖게 됩니다. 위원회는 늦어도 2019년 초까지 최종 결론을 내리기 위해 이러한 의견을 고려할 것입니다. 모든 조건이 충족되면 결과적으로 최종 보호 조치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위원회는 EU 회원국으로부터 이러한 조치에 대해 압도적인 지지를 받았습니다.

배경

광고

오늘 발표된 조치는 올해 초 유럽연합 집행위원회가 제시한 세 가지 대응 조치의 일부입니다. 23년 미국 무역 확장법 232조에 따라 1962월 XNUMX일 현재 미국이 적용한 수입 관세로 인해 미국으로의 철강 수출 매력이 떨어졌습니다. 그 결과 철강 공급업체가 수출 일부를 미국에서 EU로 전환했다는 징후가 이미 나타났습니다. 이미 세계적인 생산과잉으로 고통받고 있는 EU 철강 생산업체들에게 추가적인 경제적 문제를 야기할 수 있는 갑작스러운 수입 증가를 피하기 위해 위원회는 잠정적 보호 조치가 필요하고 정당하다고 생각합니다.

이번 조치는 26월 28일 조사가 시작된 이후에 채택됐다. 이번 조사에는 23개 제품 카테고리가 포함됩니다. 지난 몇 년 동안 232개 철강 카테고리에 대한 수입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XNUMX조 철강 조치의 결과로 대부분 미국에서 다른 수입이 추가로 증가하면 EU 철강 산업에 피해를 줄 위험이 있습니다. 아직 철강 위기에서 회복되었습니다. WTO 규정은 이러한 상황에서 세이프가드 조치의 부과를 허용합니다.

지난 25년간의 수입량이 일반적인 수준에 도달한 후에만 3%의 추가 관세가 부과됩니다. 25% 관세는 위원회를 포함한 조사 당국의 무역 정책 분석을 위한 표준 도구인 경제적 부분 균형 모델을 사용하여 계산되었습니다. 특정 사실과 가정(미국 수입품 제외, 예상되는 무역 전환, 수입 대체 등)을 바탕으로 이 모델은 역사적 수입 수준을 넘어서는 수입품에 대한 억제력을 제공하는 할당량 초과 관세를 설정하는 데 사용됩니다. .

WTO 규정에 따르면 세이프가드 조치는 원산지에 관계없이 모든 수입품에 적용되어야 합니다. 그러나 WTO는 또한 개발도상국의 수입이 전체 수입의 3% 미만인 경우 해당 수입이 면제되어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규정에는 해당 조치가 면제되는 개발도상국 목록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For 12 steel product categories covered by the provisional safeguard measures, imports from e.g. China, Russia, Ukraine are currently subject to anti-dumping and countervailing duties. In order to avoid the imposition of “double remedies”, whenever the tariff quota is exceeded, the Commission will consider the suspension or the reduction of the level of these duties to ensure that the combined effect of these measures does not exceed the highest level of the safeguard or anti-dumping/anti-subsidy duties in place.

오늘 발표된 안전조치 외에도 미국의 철강 및 알루미늄 관세에 대한 EU의 세 가지 대응에는 다음이 포함됩니다. 재조정 조치 20월 XNUMX일에 부과된 미국 수입품을 겨냥한 WTO의 법적 조치 1 월 XNUMX 일에 출시되었습니다.

더 알아보기

안전장치를 부과하는 규제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