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유럽​​의 주변 해상 지역의 회의 (CPMR)

#Denmark #FishProduction은 국가 수요의 3 분의 2 만 충족시킬 수 있습니다.

몫:

게재

on


On 15 August, Denmark reached its annual ‘Fish Dependency Day’ a shocking 30 days earlier than in 2017, and six months earlier than in 1990, according New Economics Foundation에서 발표한 보고서에.

Fish Dependency Day는 남획, 잘못된 관리 및 국내 수요의 조합으로 인한 국내 공급 고갈로 인해 수요를 충족하기 위해 자국 해역 외부의 어류에 의존하기 시작하는 날짜입니다.

“Three decades ago, Denmark was producing more fish than it consumed in a year – in 2018, the equivalent of one third of fish consumed in Denmark has to be imported or caught outside Danish and EU waters to meet national demand” said Rebecca Hubbard, Program Director of Our Fish.

“Denmark’s reliance on fish from elsewhere is due not simply to demand, but mismanagement of stocks and overfishing. To end the decline of Denmark and EU fish stocks we’re calling on Minister Eva Kjer Hansen to take bold action to end overfishing – by following scientific advice when setting EU fishing limits, and immediately boosting monitoring and enforcement of the ban on discarding fish at sea.

Hubbard는 "남획을 종식함으로써 덴마크는 생산량을 두 배 이상 늘리고 지속 가능한 어업 관리에서 이전의 주도적인 역할로 돌아가 우리 바다, 어부 및 해안 지역 사회에 막대한 혜택을 제공할 수 있습니다."라고 결론지었습니다.

환경 경제학자 Griffin Carpenter 선임 환경 경제학자는 "덴마크가 덴마크 어선의 지속 가능성을 향한 환영할만한 진전을 이루었지만 지속 가능한 어업뿐만 아니라 지속 가능한 해산물을 달성하기 위해 덴마크도 소비 습관과 무역 패턴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는 점을 인식해야 합니다"라고 말했습니다. New Economics Foundation의 연구원이자 보고서 작성자. “어떤 경우에는 유럽에서 환경 문제를 개선하면서 환경 문제를 수출할 수 있다는 실질적인 문제가 있습니다. 소매업체와 소비자의 정보에 입각한 구매, 환경에 중점을 둔 무역 거래, 발트 대구와 같은 덴마크 전역의 어류 자원 개선은 모두 보다 지속 가능한 덴마크 해산물 시스템을 만드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덴마크, 어류 의존도 및 EU 남획에 대한 주요 사실(에서 Fish 2018 종속 기념일: 다른 곳에서 물고기에 대한 EU의 의존 신경제재단)

광고
  • Denmark’s fish dependence day this year – on 15th August – comes 30 days earlier than the previous year; this continues a concerning downward trend in self-sufficiency whereby Denmark is increasingly reliant on fish from elsewhere. In 1990 Denmark produced 1.13 times as much fish as was consumed domestically; in 2005 this production had dropped to 0.85 of consumption; and according to the latest figures is just 0.62.
  • Denmark could produce more than double what it is currently producing, or enough to cover 301 more days of consumption, if overfishing of EU fish stocks was ended – Denmark’s Fish Dependence Day could move from 15년 2018월 12일 ~ 2019년 XNUMX월 XNUMX일!
  • 덴마크의 어류 소비량은 세계 평균인 19인당 연간 22.7kg보다 약간 높으며 유럽 평균인 22.1kg/인당 연간보다 약간 낮습니다. XNUMXkg/인당/년입니다.
  • 최근 유럽 해역에서 어류 자원을 재건하기 위한 진전에도 불구하고 유럽 연합(EU) 자원의 약 40%가 여전히 남획되고 있습니다. 이러한 과도한 착취는 어류 자원이 크기가 커지고 지속 가능한 최대 수확량(MSY)으로 수확되는 경우보다 생산성이 떨어진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그 결과 EU는 연간 11인당 2016kg의 생선을 생산하지만(23년) 이 국내 공급량은 EU의 XNUMX인당 생선 소비량 XNUMXkg에 미치지 못합니다.
  • 북동대서양의 남획 비용(지속 가능한 최대 수율 미만의 어류 자원)은 연간 1,150,069톤의 추가 어획량으로 추산되며, 이는 57만 EU 시민의 연간 수요를 충족하기에 충분합니다. 다른 나라의 생선 소스.

우리 물고기 소개

Our Fish는 유럽 회원국이 공통 어업 정책을 구현하고 유럽 해역에서 지속 가능한 어류 자원을 확보하도록 노력합니다.

우리의 물고기는 유럽 전역의 조직과 개인과 협력하여 강력하고 확고한 메시지를 전합니다. 남획을 중단하고 유럽의 수역을 지속 가능한 방식으로 유지하도록하는 해결책을 제시해야합니다. 우리의 어류는 공동 어업 정책이 적절하게 시행되고 유럽 어업이 효과적으로 규율되어야한다고 요구합니다.

Our Fish는 모든 EU 회원국이 과학적 조언을 기반으로 지속 가능한 한도로 연간 어획 한도를 설정하고 어획량에 대한 모니터링과 완전한 문서화를 통해 어선이 지속 가능한 방식으로 어업을 하고 있음을 증명할 것을 촉구합니다.

Twitter에서 Fish를 팔로우하십시오. @our_fish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