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코로나 바이러스

독일은 Regeneron의 COVID-19 항체 요법을 더 광범위하게 사용하기를 원합니다

몫:

게재

on

Germany would like to use Regeneron’s COVID-19 monoclonal antibody cocktail as a treatment for this disease more broadly but needs to finalize some details on reimbursement, Health Minister Jens Spahn said on Thursday (15 April), Caroline Copley를 씁니다.

“The drug is available in Germany, we need it much more and we want it much more and we are working on rolling it out across the nation,” he told a weekly news conference.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