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Frontpage

독일 CDU와 SPD, 3차 연합 회담 계획

몫:

게재

on

메르켈 츠

Germany’s conservatives and their main leftist rivals have announced they plan to hold a third round of talks later this week on forming a coalition government. It followed eight hours of discussions between Chancellor Angela Merkel’s Christian Democrats (CDU) and the Social Democrats (SPD). The CDU fell just short of an outright majority at last month’s polls. Mrs Merkel is expected to announce a coalition partner within days. She is due to meet the Green Party for a second round of exploratory talks on 15 October, but correspondents say the SPD is seen as the likeliest new partner, despite some sharp differences.

Also taking part in the talks are members of Mrs Merkel’s Bavarian allies, the Christian Social Union (CSU).

CDU 사무 총장 헤르만 그로 헤 (Hermann Groehe) 사무 총장은 14 일 SPD와의 예비 협상은 목요일에 이루어질 수 있지만, 이는 녹색당과의 논의 결과에 달려 있다고 말했다.

CDU가 SPD를 선호하는 파트너로 선택하면 좌파 정당 대표들이 만나서 공식적인 연합 협상의 수락 여부를 결정할 것입니다.

주요 이슈는 과세와 제안 된 최저 임금입니다. 공식 토론은 몇 주 동안 계속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2002 이후 선거에서 이기지 못한 SPD는 회원국들에게 최종 연맹 계약에 대한 투표를 약속했다.

광고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