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유럽위원회 (European Commission)

발트해 지역의 회복력과 회복력을 높이기위한 EUSBSR 거시 지역 전략의 새로운 실행 계획

몫:

게재

on

위원회는 업데이트 된 실행 계획의 채택을 환영합니다. 발트해 지역을위한 EU 전략 (EUSBSR)은 발트해 지역의 초 국가적 협력을보다 효율적인 복구를 위해 촉진하는 것을 목표로합니다. 이 새로운 계획은 친환경 및 디지털 전환을 위해 노력할 것입니다. #NextGenerationEU 복구 패키지 및 정책을 UN 지속 가능한 개발 목표.

응집력 개혁 위원 Elisa Ferreira (사진) said: “More than ever before, Europe’s recovery and prosperity demand co-operation across policy areas, countries and regions. The coronavirus pandemic shows that international co-operation is an essential approach in solving cross border issues and has proved to be an effective tool to strengthen, share and accelerate resilience, recovery and secure economic and social development. Co-operation is at the essence of the EU Cohesion policy, and the updated Action Plan of the Baltic Sea region strategy comes at the right time.”

새로운 실행 계획은 2021-2027 통합 정책 프로그래밍 기간 거버넌스 과정에 젊은이들을 참여시킬 것입니다. 또한 단순화 된 조정 및 관리 시스템, 73 개 정책 영역으로 구성된 조치 수를 44 개에서 14 개로 줄이며, 일관성과 연속성을 촉진하기위한 트리오 회장단을 도입 할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발트해 전략 포인트는 역량 구축 및 지식 공유를 조정하고 의사 소통 역량을 향상시키기 위해 설정됩니다. EUSBSR은 최초의 EU입니다. 매크로 지역 전략 (부인). 발트해 유역과 배후 국가 간의 협력을위한 정치적 플랫폼을 제공하기 위해 2009 년에 설립되었습니다. 라플란드에서 독일 북부까지 뻗어 있으며 약 85 천 XNUMX 백만 주민이 살고 있습니다.

12 개 국가를 포함하는 EUSBSR은 XNUMX 개 EU 회원국 (덴마크, 에스토니아, 핀란드, 독일, 라트비아, 리투아니아, 폴란드 및 스웨덴)과 XNUMX 개의 인접 국가 (벨라루스, 아이슬란드, 노르웨이)로 두 번째로 크고 다양한 거시 지역 전략입니다. , 및 러시아).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