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아제르바이잔

#AralSea는 중앙아시아의 주요 물류 허브가 될 수 있습니다.

몫:

게재

on

161020아랄시2The South Aral Sea, half of which lies in Uzbekistan, has suffered from neglect, although excess water from the North Aral Sea is now periodically allowed to flow into it. The inland sea, which was virtually lost after disastrous Soviet-era planning led to one of the world’s worst environmental disasters. The area is finally seeing positive signs of regeneration.

카자흐스탄 정부의 조치에 따라 주로 2003마일 길이의 코카랄 댐 건설 프로젝트가 세계은행과 협력하여 1986년에 시작되었으며 XNUMX년에 두 개로 갈라진 바다 북부의 수위가 더 빠르게 상승했습니다. 예상보다. 염분 수준이 감소하고 어류 자원이 증가하여 수출되고 있습니다.

완전한 국제적 지원과 역내 국가들 간의 더 큰 협력은 계속해서 중요할 것입니다. 정치 분석가이자 전략가인 프랭크 슈발바 호스(Frank Schwalba-Hoth)는 이 지역에서 폭넓은 경험을 쌓은 전직 정치인으로, 이 지역의 주요 도시와 도시 사이의 먼 거리를 여행하는 데 어려움이 있으며 이는 무역을 방해하는 상황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중앙아시아 국가들 사이의 무역을 늘리려는 열망은 현실적입니다. 예를 들어 아제르바이잔과 카자흐스탄은 그들 사이의 무역 거래량을 늘리고자 합니다.

In December 2015, Natig Aliyev, Azerbaijan’s Energy Minister, at a briefing following the 12th session of the Azerbaijan-Kazakhstan Intergovernmental Commission on Economic Cooperation noted that the dynamics of trade turnover between the two countries was declining. “However, the potential is very high to increase trade turnover,” 그는 말했다.

“Active commercial use of a regenerated Aral Sea could certainly stimulate economic activity at the all important local and SME levels” 전 EU 의원 Thomas Wise는 브뤼셀 회의에서 말했습니다.

내륙 수로는 장거리 여행의 가장 초기에 효과적인 형태입니다. 도로 혼잡 및 탄소 배출 문제를 해결하고자 하는 많은 국가에서 현재 수상 운송 옵션을 다시 검토하고 있습니다.

It is envisaged that sea routes between the countries of the region – the Aral Sea is bordered by the Republic of Kazakhstan, the Kyrgyz Republic, the Republic of Tajikistan, Turkmenistan and the Republic of Uzbekistan – would facilitate easy and cost-effective connections between the five states, and would drive economic development in a region that has suffered economically as a result of the loss of the sea.

광고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