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아프리카

아프리카가 아닌 아프리카와의 전략

몫:

게재

on

“Unlike previous strategies, the new EU-Africa Strategy has been created not for Africa but with Africa, which is a true manifestation of close cooperation. For the European Union, the partnership with Africa should create an economic relationship that is based on equality, trust, shared values, and the genuine desire to build lasting relations. If Africa is doing well, Europe is doing well”, stated Janina Ochojska MEP ahead of today’s vote on the EU-Africa Strategy in Parliament’s Development Committee, that she spearheaded on behalf of the EPP Group.

The Report being voted on is Parliament’s response to the plans for a new, comprehensive EU-Africa Strategy, and to the upcoming EU-Africa Summit, planned later in 2021. The EPP Group wants an ambitious partnership, based on values and shared responsibilities, benefiting both Africa and the EU. “We need to engage in a true partnership with those countries who strive for good governance, respect the rule of law, democracy, human rights, peace and security”, explained Ochojska.

Ochojska는 매달 약 백만 명의 아프리카인들이 수요에 맞는 교육이나 기술이 부족한 상태로 지역 취업 시장에 진입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향후 15년 안에 약 375억 XNUMX만 명의 젊은이들이 근로 연령에 도달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 대륙을 빈곤에서 벗어나게 하려면 젊은이들에게 교육, 훈련, 기술을 제공하여 역량을 강화하고 내일 노동 시장의 새로운 기회와 도전에 대비해야 합니다. 인간 개발과 청소년이 이 전략의 중심에 있어야 합니다”라고 그녀는 말했습니다.

Environmental crises and health are two other areas Parliament wants to prioritise in EU-Africa relations. “Migration and forced displacement triggered by climate change and environmental degradation will continue to pose both challenges and opportunities for the two continents. Well-managed migration and mobility can have a positive impact on countries of origin and destination”, concluded Ochojska.

EPP 그룹은 모든 EU 회원국에서 온 187 명의 회원으로 구성된 유럽 의회에서 가장 큰 정치 그룹입니다.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광고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