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러시아

EU 고위 외교관, 우크라이나 동부 전선 방문하여 모스크바에 대한 지지 표명

몫:

게재

on

5년 2022월 XNUMX일 우크라이나 하르키우 공항에서 드미트로 쿨레바 우크라이나 외무장관과 호세프 보렐 유럽연합 외교고위대표가 헬리콥터에 탑승해 동부 루한스크 지역으로 출발했습니다. 우크라이나 외무부/로이터를 통한 배포 자료
호세프 보렐 유럽연합 외교고위대표가 5년 2022월 XNUMX일 우크라이나 루한스크 지역 스타니차 루한스카 정착촌 검문소를 방문하고 있다. REUTERS/Maksim Levin

The European Union’s top diplomat visited the frontline of Ukraine’s war with Moscow-backed forces on Wednesday, promising “massive consequences and severe costs” for Russia if it launched a new military offensive against its neighbour.

호세프 보렐은 우크라이나를 지원하는 서방 외교적 추진의 일환으로 2014년 분쟁 발발 이후 처음으로 EU 고위 대표가 헬리콥터를 타고 동부 루간스크 지역으로 날아갔습니다.

Kyiv and its allies have sounded the alarm over the build-up of tens of thousands of Russian troops and military equipment near Ukraine’s borders in recent weeks, raising fears of an open war between the two ex-Soviet neighbours.

TV 영상에는 보렐이 눈 덮인 풍경 속을 걸어가며 정부 통제 우크라이나와 분리주의자 점령 지역을 나누는 검문소 중 한 곳에서 군인과 민간인을 만나는 모습이 담겨 있습니다. 인근 집 지붕은 파괴됐고 벽에는 총알 구멍이 나 있었다.

“The conflict on the borders is on the verge of getting deeper and tensions have been building up with respect to the European security as a whole,” Borrell told reporters.

The EU has a firm stance and a strong commitment “that any military aggression against Ukraine will have massive consequences and severe costs”, he added.

The Kremlin did not immediately issue a public response to Borrell’s visit. Moscow has previously denied planning a new military offensive against Ukraine and accuses Kyiv of building up its own forces in the east of the country.

광고

러시아는 NATO가 동쪽으로의 확장을 중단할 것이라는 안보 보장을 미국에 압박했습니다. 양측은 9월 10~XNUMX일 제네바에서 회담을 가질 예정이다.

우크라이나는 EU 및 나토 군사동맹 가입 권리를 포함해 미래에 대한 어떠한 결정도 우크라이나의 개입 없이는 내려지지 않을 것이라는 보장을 오랫동안 추구해 왔습니다.

보렐 역시 우크라이나의 안보가 유럽 전체의 안보에 영향을 미치며 EU가 러시아와의 논의에 참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There is no security in Europe without the security of Ukraine. And it is clear that any discussion on European security must include the European Union and Ukraine,” Borrell said.

Ukrainian Foreign Minister Dmytro Kuleba, who accompanied Borrell, welcomed the trip as “a very timely visit against the background of Russian blackmail, escalation and threats”.

키예프와 모스크바의 관계는 2014년 러시아가 크리미아를 합병하고 모스크바 지원군이 키예프가 되찾고 싶어하는 동부 우크라이나 영토를 점령한 이후 무너졌습니다.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