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소비자 권리

운동가들은 광범위한 수리 권리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몫:

게재

on

이 어플리케이션에는 XNUMXµm 및 XNUMXµm 파장에서 최대 XNUMXW의 평균 전력을 제공하는 유럽을 수리할 권리 130개 이상의 조직을 대표하는 연합은 유럽 소비자가 특정 제품에 대해 저렴한 수리에 더 쉽게 접근할 수 있게 된 것을 축하하지만 보다 광범위한 규칙을 촉구합니다.

어제 EU 국회의원들은 새로운 수리 규정에 대한 합의에 도달했습니다[1]. 새로운 법은 한 단계 더 발전하여 원래 부품에 대한 합리적인 가격에 대한 규칙을 도입하고 독립적인 수리와 호환 가능하고 재사용된 예비 부품의 사용을 금지하는 소프트웨어 관행을 금지함으로써 독립적인 수리를 지원하고 저렴한 수리 옵션에 대한 소비자의 접근성을 향상시킵니다. 운동가들은 이것이 저렴한 수리를 위한 올바른 방향으로 나아가는 단계라고 박수를 보냅니다.

그러나 이 규칙은 EU 법률에서 수리 가능성 요구 사항을 규정한 제품에만 적용됩니다[2]. 이러한 소수의 제품 범주에 대해 생산자는 처음으로 법적 보증 기간인 XNUMX년이 넘는 수리 옵션을 제공할 의무가 있습니다. 유럽을 수리할 권리는 다음 의무 기간 동안 더 많은 제품 범주를 포괄하는 법안을 수리할 수 있는 더 넓은 권리를 요구합니다. 유감스럽게도 현행법은 더 많은 수리 정보와 더 많은 예비 부품에 대한 더 광범위한 접근을 제공하지 못하고 법적 보증 프레임워크 내에서 수리의 우선순위를 정하지도 못합니다.

EU 위원회는 회원국의 수리 및 환매 솔루션과 조화된 견적/견적을 나열하는 유럽 온라인 플랫폼을 도입하여 수리 옵션의 가시성과 비용 투명성을 높일 것입니다. EU 의원들은 또한 회원국들에게 수리 자금 및 바우처를 도입하도록 권장하고 있으며, 이는 수리 경제성을 향상시키기 위한 실행 가능한 전략으로 성공적인 것으로 입증되었습니다. 또한 보증에 따른 수리를 더욱 매력적으로 만들기 위해 작은 조치도 취해졌습니다. 

더 작은 영향으로 더 작은 승리

새로운 법은 법적 보증 기간 동안 제품이 고장날 경우 판매자에게 수리를 제안하고 수리 후 보증 기간을 1년 연장하도록 의무화하고 있습니다. 긍정적으로 받아들여지기는 했지만, 현재 추가로 2년의 법적 보증이 제공되는 교체 제안에 비해 인센티브가 여전히 열등합니다. 따라서 소비자는 수리보다 교체를 선택할 가능성이 더 높습니다.  

EU 위원회는 소비자가 가까운 수리 옵션을 찾을 수 있도록 돕는 온라인 플랫폼을 구축하여 수리 가시성을 확대할 것입니다.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수리업체는 제안된 수리 유형이나 가격, 정확한 비용을 계산할 수 없는 경우 적용 가능한 계산과 같은 구속력 있는 정보를 포함하여 "유럽 수리 정보 양식"이라는 조화된 수리 견적/견적서를 제출하도록 선택할 수 있습니다. 수리 방법 및 최대 가격.

Right to Repair Europe은 승인된 법률 텍스트에 액세스할 수 있게 되면 조치에 대한 보다 자세한 분석을 통해 후속 조치를 취할 것입니다. 

광고

크리스티나 가나피니(Cristina Ganapini), 유럽수리권 연합의 코디네이터고 말했다 : “The promising steps towards affordable repairs are a victory for our coalition representing the future of the European repair economy. This is not without thanks to the EU Parliament, particularly MEP René Repasi’s tireless efforts against pushbacks. The next EU Commission must pick up the baton and keep working on ecodesign to secure repairability rules for more products, while national governments must introduce repair funds.”

Back Market의 홍보 책임자인 Marie Castelli는 말 : “Putting an end to manufacturers’ techniques preventing independent repair and refurbishment is a huge step forward in the building of a more circular economy in the EU. By opening the after sales markets on the products covered, this text will allow consumers to access quality affordable repair. We now need to extend this freedom to repair to as many products as possible. We count on the next mandate to have an ambitious ecodesign work plan on electronics, which is the fastest growing waste stream”.

ECOS의 수석 프로그램 관리자 Mathieu Rama고 말했다 : “전자 폐기물로 인한 피해를 막아야 합니다. 쉽게 수리할 수 있는 전자 제품을 향한 모든 단계는 환경을 위한 승리입니다. 더욱 합리적인 예비 부품 가격과 독립적인 수리에 대한 접근성 향상을 통해 우리는 올바른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지만 이 지침만으로는 충분하지 않습니다. 이는 단지 소수의 제품 그룹에만 적용됩니다. 수리에 대한 보편적인 권리에 대해 실제로 이야기하려면 에코디자인이라는 우산 아래 더 많은 제품을 포함해야 합니다.”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