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CO2 배출

위원회는 적용 가능한 효율성 벤치마크 및 CO2 요소를 정의하는 EU 배출권 거래 시스템 국가 지원 지침에 대한 새로운 부록을 채택합니다.

몫:

게재

on

유럽연합 집행위원회는 XNUMX개의 새로운 부속서를 채택했습니다. EU 배출권 거래제 국가 지원 지침 (the ‘ETS Guidelines’). The new annexes supplement the ETS Guidelines and define the applicable efficiency benchmarks and CO2 factors. The ETS Guidelines aim at reducing the risk of ‘carbon leakage’, where companies move production to countries outside the EU with less ambitious climate policies, leading to less economic activity in the EU and no reduction in greenhouse gas emissions globally. In particular, the Guidelines enable member states to compensate sectors at risk of relocation for part of the higher electricity prices resulting from the carbon price signals created by the EU ETS (so-called ‘indirect emission costs’).

When the revised ETS Guidelines were adopted in September 2020, the Commission signalled that the two annexes on ‘Efficiency Benchmarks’ and on ‘CO2 factors’ would be published at a later stage. The efficiency benchmarks represent the quantity of electricity involved in the most efficient production process for each product. The CO2 factors, which are based on the mix of fossil-fuel power generation in each country or region, reflect the extent to which the wholesale price of the electricity consumed by the beneficiary is influenced by ETS costs in the relevant price zones.

위원회는 오늘 의사 소통 ETS 가이드라인을 보완하고 뛰어난 부록을 소개합니다. 부록에 정의된 효율성 벤치마크 및 CO2 계수는 전문가 의견, 이전 관행 및 통계 데이터를 기반으로 합니다. 보다 구체적으로, 효율성 벤치마크는 외부 컨설턴트의 전문가 연구를 기반으로 설정되었습니다. 적용 가능한 CO2 계수를 설정하는 방법론은 이전 지침에서 적용된 것과 유사하며 Eurostat 데이터를 기반으로 합니다.

새로운 효율성 벤치마크 및 CO2 계수는 2021년부터 수혜자에게 발생한 간접 비용 보상액 계산에 입력되므로 ETS 가이드라인에 따라 부여된 지원 조치의 비례성을 보장하는 중요한 요소입니다.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