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디지털 단일 시장

유럽​​ 라이선스 : 산업 디지털 단일 시장에서 더 많은 콘텐츠를 사용할 수 있도록 솔루션을 약속

몫:

게재

on

.유럽연합 집행위원회가 중개하는 유럽 라이선스 이해관계자 대화의 폐막 행사가 오늘(13월 XNUMX일) 브뤼셀에서 열립니다. 이 대화는 위원 Michel Barnier(내부 시장 및 서비스), Neelie Kroes(디지털 의제) 및 Androulla Vassiliou(교육, 문화, 다국어 및 청소년)가 공동으로 주도했습니다.

오늘 최종 본회의에서 Licenses for Europe 참가자는 유럽 시민이 다음 네 가지 영역에서 직면할 수 있는 문제를 극복하기 위한 서약을 할 것입니다. 사용자 생성 콘텐츠 및 마이크로 라이선스 시청각 유산 및 텍스트 및 데이터 마이닝.

오늘 제시된 솔루션은 소비자, 권리 보유자, 서비스 제공업체 및 최종 사용자가 매일 직면하는 문제를 해결할 것입니다. 구현될 경우 이러한 약속은 온라인 문화 콘텐츠의 가용성과 접근성에 실질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으므로 중요한 부가 가치를 제공할 수 있습니다.

서약에는 다음이 포함됩니다.

  • 시청각 서비스의 국경 간 이식성을 점진적으로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는 시청각 산업의 공동 성명. 이렇게 하면 소비자가 휴가나 출장으로 해외 여행을 할 때 본국의 영화와 TV 프로그램에 합법적으로 접근하기가 더 쉬워질 것입니다.
  • Multi-territory ‘one-click micro-licences’ offered by record companies and authors’ collecting societies for small scale use of music online. This will, for example, make it much easier for those who wish to use music to do so with legal certainty on their own websites or when posting videos to other sites.
  • 유산 영화의 디지털화 및 보급을 위한 원칙과 절차에 대한 영화 제작자, 작가 및 영화 유산 기관 간의 합의. 이렇게 하면 현재 온라인에서 볼 수 없거나 사라질 수 있는 많은 오래된 영화가 미래를 위해 저장되고 더 많은 청중이 사용할 수 있습니다.

Commissioner Michel Barnier said: “Licences for Europe has proved that stakeholder dialogue can present concrete solutions to the challenges of the Digital Single Market. Initiatives presented today are a fast track to bring more online content to all Europeans. But our work is not over. We want to monitor the implementation of these pledges to ensure they are kept and truly make a difference in real life. And we will make sure that our future policies help share and reward creation in the single market”.

Vice-President Neelie Kroes said: “We need to be pragmatic to make progress in copyright matters, and we see that in today’s results. We are seeing a less polarised debate. If the industry can put these commitments into practice, we will see more incremental progress towards content licensing fit for the digital age. The debates will continue and we now need to look at the role updated legislation could play in delivering further progress.”

Commissioner Androulla Vassiliou said: We have achieved practical solutions which will provide greater certainty for rights-holders, a better deal for the public and more cultural diversity online. The pledge on digitisation of film heritage is great news for film fans in particular and I am glad to see that things are moving forward also on cross-border portability. Our aim is to ensure that European creators and industry develop new content and digital services so our cultural wealth reaches broader audiences and is preserved for future generations.”

광고

Licences for Europe initiatives are the result of ten months of work and exchanges which gathered together, through three plenary sessions and more than thirty working group meetings, stakeholders from the audiovisual, music, publishing and video game industries (authors, producers, publishers, performers, distributors, broadcasters, etc.), internet service providers, technology companies, cultural institutions, web users and consumers, and other interested parties that could contribute their expertise to this matter. It should be noted that some working groups didn’t reach consensus amongst stakeholders, but provided useful insights into issues at stake.

배경

유럽에 대한 라이센스는 XNUMX월에 위원회에 의해 시작되었습니다. 2012년 XNUMX월 Digital Single Market의 콘텐츠에 대한 커뮤니케이션에 이어 올해 IP / 12 / 1394). 목표는 2013년 말까지 디지털 시대의 콘텐츠 유통에 대한 실질적인 장벽을 해결하기 위해 업계 주도 솔루션을 제공하는 것이었습니다.

이해관계자와의 대화는 유럽연합의 저작권 프레임워크가 디지털 환경에서 목적에 맞게 유지되도록 하기 위해 위원회가 임기 동안 수행하기로 한 두 개의 병행 조치 중 하나입니다. 동시에 위원회는 2014년 입법 개혁 제안을 표명할지 여부를 결정하기 위해 EU 저작권 법적 프레임워크에 대한 지속적인 검토를 완료하고 있습니다. 이해관계자의 합의가 도출되지 않은 영역을 포함하여 위에 요약된 공약과 논의가 검토 프로세스에 반영될 것입니다. 검토의 맥락에서 가까운 장래에 공개 협의가 시작됩니다. 이것은 토론에서 모든 목소리를 들을 수 있는 추가 기회를 제공하고 검토 과정에서 다루어지는 더 광범위한 문제에 대한 토론에 집중하는 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참조 메모/13/986.

더 알아보기

유럽 ​​웹사이트용 라이선스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