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환경

우즈베키스탄의 기후 정책: 경제의 가장 취약한 부문에 대한 조치의 이행 및 적응

몫:

게재

on

지구 기후 변화는 오늘날 가장 심각한 문제 중 하나이며 세계 모든 국가에 영향을 미치고 지속 가능한 개발에 중요한 장애물로 변합니다. 관측된 온난화는 가뭄, 허리케인, 몸을 쇠약하게 하는 더위, 화재, 호우 및 홍수와 같은 전 세계적으로 극단적인 자연 현상을 일으킵니다.

우즈베키스탄을 비롯한 중앙아시아 국가들은 환경재해에 가장 취약한 국가입니다.

Shavkat Mirziyoyev 우즈베키스탄 대통령이 언급했듯이 오늘날 모든 국가는 기후 변화의 결과로 인한 파괴적인 영향을 느끼고 있으며 이러한 부정적인 결과는 중앙 아시아 지역의 안정적인 발전에 직접적인 위협이 되고 있습니다.

According to World Bank experts, if by the end of the XXI century, while maintaining the current pace, the average temperature in the world will increase by 4 degrees Celsius, then in Central Asia this indicator will be 7 degrees. As a result of global climate change over the past 50-60 years, the area of glaciers in the region has decreased by about 30%. By 2050, water resources in the Syr Darya basin are expected to decrease by up to 5%, in the Amu Darya basin – up to 15%. By 2050, the shortage of fresh water in Central Asia could lead to an 11% drop in GDP in the region.

기후 변화를 방지하고 그 부정적인 결과를 완화하기 위한 조치를 구현하기 위해 우즈베키스탄에서 여러 규제 법적 조치가 채택되었습니다.

In particular, in 2019, the law “On the Use of renewable Energy sources” was adopted, which defines benefits and preferences, features of the use of energy sources in the production of electric and thermal energy, biogas in the use of renewable energy sources. The Ministry of Energy of the Republic has been designated as a specially authorized state body in this area.

The decree of the Head of our state “On accelerated measures to improve the energy efficiency of economic and social sectors, the introduction of energy-saving technologies and the development of renewable energy sources” dated August 22, 2019 approved the Target parameters for the further development of renewable energy sources and the “Roadmap” for consistently improving the energy efficiency of economic and social sectors, as well as the development of energy based on renewable sources, introduced the procedure for compensating expenses.

광고

The Resolution of the President of Uzbekistan “On approval of the Strategy for the transition of the Republic of Uzbekistan to the “green” economy for the period 2019-2030″ dated October 4, 2019 approved the Strategy for the transition of the country to the “green” economy for the period 2019-2030 and the composition of the Interdepartmental Council for the Promotion and Implementation of the “green” economy.

구조적 변화를 심화하고 경제의 기본 부문을 현대화 및 다양화하며 영토의 균형 잡힌 사회 경제적 발전을 목표로 국가에서 포괄적 인 조치가 시행되고 있습니다.

가속화된 산업화와 인구 증가는 자원에 대한 경제의 필요성을 크게 증가시키고 환경에 대한 부정적인 인위적 영향과 온실 가스 배출의 증가를 증가시킵니다.

환경 보호 분야의 행정 시스템을 개선하기 위해 제도적 개혁이 수행되었습니다. 농업 및 수자원 관리부를 기반으로 하는 두 개의 독립 부처인 농업 및 물 관리, 국가 생태 환경 보호 위원회, 수문 기상 서비스 센터가 완전히 개혁되었으며 국가 임업 위원회가 설립되었습니다.

국가에서는 경제의 에너지 효율성을 개선하고 탄화수소 사용을 줄이며 재생 가능 에너지원의 비중을 늘리기 위한 조치를 취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2030년까지 에너지 효율 지수를 두 배로 늘리고 GDP의 탄소 집약도를 줄여 경제의 100% 인구와 부문에 현대적이고 저렴하며 안정적인 에너지 공급에 대한 접근을 보장할 계획입니다. 에너지 효율 조치로 인해 3.3-2020년에 우즈베키스탄 경제에서 2022억 kW를 절약할 계획입니다. 전기 2.6억. 천연 가스의 입방 미터와 석유 제품의 16.5 톤.

In parallel, measures to combat the depletion of water resources are being strengthened. As part of the implementation of the Water Resources Management Strategy of Uzbekistan for 2021-2023, it is planned to actively introduce water-saving technologies, including drip irrigation. Thus, it is planned to bring the introduction of water-saving irrigation technologies from 308 thousand hectares to 1.1 million hectares, including drip irrigation technologies – from 121 thousand hectares to 822 thousand hectares.

우즈베키스탄에서는 아랄해 건조의 결과를 최소화하기 위한 조치에 특별한 주의를 기울입니다. Aral Sea 지역의 사막화와 토지 황폐화는 2백만 헥타르 이상의 면적에서 발생합니다.

By creating protective green spaces on the drained bottom of the Aral Sea (1.5 million hectares have been planted), Uzbekistan is increasing the territories occupied by forests and shrubs. Over the past 4 years, the volume of planted forests in the republic has increased 10-15 times. If until 2018 the annual volume of forest creation was in the range of 47-52 thousand hectares, in 2019 this indicator increased to 501 thousand hectares, in 2020 – to 728 thousand hectares. Similar results were achieved, among other things, due to the expansion of the production of planting material.

2017-2021년 아랄해 지역 개발을 위한 국가 프로그램이 이 지역 인구의 조건과 삶의 질 개선을 목표로 채택되었습니다. 또한 2020-2023년 Karakalpakstan의 통합 사회경제적 개발 프로그램이 승인되었습니다. 2018년에는 공화국 대통령 산하에 아랄해 지역 국제혁신센터가 설립되었습니다.

이러한 배경에서 우즈베키스탄은 주권 평등, 영토 보전, 상호 이익 및 좋은 이웃과 협력의 정신에 대한 신의를 기반으로 수자원 분야에서 협력을 표명합니다. 타슈켄트는 중앙아시아 국가들의 이해 균형을 보장하면서 이 지역의 접경 수자원 공동 관리를 위한 메커니즘을 개발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동시에, 접경 수로 유역의 수자원 관리는 미래 세대가 자신의 필요를 충족할 수 있는 능력을 침해하지 않고 수행되어야 합니다.

우즈베키스탄은 환경 보호 분야에서 다수의 국제 협약 및 관련 프로토콜에 가입 및 비준함으로써 지구 환경 정책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게 되었습니다. 중요한 사건은 우즈베키스탄(2017)이 유엔 파리 기후 협정에 가입한 것이었습니다. 이 협정에 따라 10년 대비 2030년까지 대기 중 온실 가스 배출량을 2010% 줄이기로 약속했습니다. 이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국가 전략 - 현재 탄소개발이 진행 중이며 2050년까지 우즈베키스탄의 탄소중립성 달성을 위한 과제를 추진 중임.

우즈베키스탄은 아랄해 생태 재앙의 재앙적 결과를 완화하기 위해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우즈베키스탄 대통령의 주도로 2018년에 설립된 UN 아랄해 지역 인간 안보를 위한 다중 파트너 신탁 기금은 환경 및 사회 경제적 요구를 해결하기 위해 국가 및 국제 수준에서 협력을 위한 단일 플랫폼을 제공합니다. 아랄해 지역에 거주하는 커뮤니티의 수를 늘리고 글로벌 지속 가능한 개발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노력을 가속화합니다. 

On October 24-25, 2019, a high–level International conference “Aral Sea Region – Zone of ecological innovations and technologies” was held in Nukus under the auspices of the United Nations. On the proposal of the President of Uzbekistan Shavkat Mirziyoyev, on May 18, 2021, the UN General Assembly unanimously adopted a special resolution declaring the Aral Sea region a zone of environmental innovations and technologies.

우즈베키스탄 수장의 발의는 세계사회에서 긍정적인 반응을 얻었다. 아랄해 지역은 총회가 그러한 중요한 지위를 부여한 최초의 지역이 되었습니다.

At the SCO summit in Bishkek (June 14, 2019), Shavkat Mirziyoyev proposed to adopt the SCO Green Belt program in order to introduce resource-saving and environmentally friendly technologies in the organization’s countries. At the 14th ECO Summit (March 4, 2021), the Head of Uzbekistan took the initiative to develop and approve a medium-term strategy aimed at ensuring energy sustainability and broad attraction of investments and modern technologies in this area.

At the third Consultative Meeting of the heads of Central Asian States, held on August 6, 2021 in Turkmenistan, the President of Uzbekistan called for the development of a regional program “Green Agenda” for Central Asia, which will contribute to the adaptation of the countries of the region to climate change. The main directions of the program may be the gradual decarbonization of the economy, rational use of water resources, the introduction of energy-efficient technologies into the economy, and an increase in the share of renewable energy generation.

일반적으로 국제기후의제 실현을 배경으로 우즈베키스탄의 환경보호 분야의 장기적 정책은 중앙아시아 지역의 환경정세를 더욱 개선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