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중국

러시아, 중국, 영국, 미국, 프랑스는 누구도 핵전쟁에서 이길 수 없다고 말한다

몫:

게재

on

11년 2018월 XNUMX일 스위스 다보스의 스위스 산악 리조트에 있는 슈타이겐베르거 벨베데레 호텔 앞에 영국, 미국, 프랑스, ​​러시아 국기가 걸려 있다. REUTERS/Arnd Wiegmann

중국, 러시아, 영국, 미국, 프랑스는 월요일(3월 XNUMX일) 크렘린궁이 발표한 XNUMX개 핵 보유국의 공동 성명에 따르면 핵무기의 추가 확산과 핵전쟁을 피해야 한다는 데 동의했습니다.

It said that the five countries – which are the permanent members of the United Nations Security Council – consider it their primary responsibility to avoid war between the nuclear states and to reduce strategic risks, while aiming to work with all countries to create an atmosphere of security.

“We affirm that a nuclear war cannot be won and must never be fought,” the English-language version of the statement read.

“핵 사용은 광범위한 결과를 가져올 것이기 때문에 우리는 핵무기가 존재하는 한 방어 목적, 침략 억제, 전쟁 방지에 도움이 되어야 한다는 점을 확인합니다.”

Chinese Vice Foreign Minister Ma Zhaoxu said the joint statement could help increase mutual trust and “replace competition among major powers with coordination and cooperation,” adding that China has a “no first use” policy on nuclear weapons, state news agency Xinhua reported.

프랑스도 성명을 발표하고 XNUMX개국이 핵무기 통제와 군축에 대한 결의를 재확인했다고 강조했다. 그들은 핵무기 통제에 대한 양자 및 다자 접근을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른바 P5 그룹의 성명은 미국과 모스크바의 관계가 냉전 종식 이후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고, 미국과 중국의 관계도 다양한 의견 차이로 최저점을 찍은 데 따른 것이다.

광고

XNUMX월의 펜타곤 급격히 증가 its estimate of China’s projected nuclear weapons arsenal over the coming years, saying Beijing could have 700 warheads by 2027 and possibly 1,000 by 2030.

미국은 중국과 러시아가 새로운 군비통제 조약에 가입할 것을 거듭 촉구했습니다.

Geopolitical tensions between Moscow and Western countries have increased over concerns about Russia’s military buildup near neighbouring Ukraine. Moscow says it can move its army around its own territory as it deems necessary.

지난 목요일(30월 XNUMX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이야기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우크라이나에 대한 가능한 조치가 제재를 가하고 유럽에서 미국의 영향력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미국과 러시아 관리들은 보안 회담 양국은 10월 XNUMX일 각각의 군사 활동에 대한 우려를 논의하고 우크라이나를 둘러싼 긴장 고조에 맞서기 위해 회담을 가졌다고 밝혔습니다.

4월 19일 화요일 유엔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주요 핵조약에 대한 회의가 코로나XNUMX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으로 인해 XNUMX월로 연기되었습니다.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