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러시아

에르도안, 러시아와 중재하기 위해 우크라이나 방문

몫:

게재

on

Tayyip Erdogan 터키 대통령 (사진) 터키를 중재자로 제시한 후 목요일 키예프에서 볼로디미르 젤렌스키와 우크라이나와 러시아 간의 긴장을 논의할 예정이며, 관계자는 위기에서 어느 쪽도 선택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쓰다 파벨 폴리유크오르한 코스쿤.

Erdogan’s visit to Turkey’s fellow Black Sea nation comes after visits to Kyiv by leaders of NATO members Britain, Poland, and the Netherlands amid the standoff. Turkey has good ties with Kyiv and Moscow but has said it would do what is necessary as a NATO member if Russia invades.

러시아는 국경 근처에 100,000만 명 이상의 병력을 증강하는 것에 대한 많은 서방 국가들의 우려 속에 우크라이나 침공 계획을 부인했지만, 서방에 전면적인 안보 보장을 요구했으며, 그들의 요구가 충족되지 않을 경우 불특정 군사 조치를 취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앙카라는 이전에 교착상태를 완화하는 데 도움을 주겠다고 제안했으며 터키 외교 소식통은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모두 이 아이디어에 열려 있다고 말했습니다. 터키는 러시아의 군사적 침입에 대응해 다른 NATO 회원국들이 위협하는 제재에 반대해왔습니다.

에르도안 총리는 우크라이나로 떠나기 전 기자들과 만나 터키가 양측에 대화를 모색할 것을 촉구하고 있으며 위기는 국제법에 따라 평화적으로 해결되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Today, we will have our meeting with Mr Zelenskiy. After a visit to China, (Russian President Vladimir) Putin has told us he would travel to Turkey,” he said. “Without holding these two visits, these talks, it would not be right to think about what we can do.”

“God willing we will successfully overcome this problematic period between these two countries,” Erdogan said, adding that statements from both Ukraine and Russia had so far played down the prospect of a direct military conflict.

광고

회담은 그리니치 표준시(GMT) 10시에 정상 간 양자 회담으로 시작될 예정이었습니다.

익명을 요구한 터키 관리는 로이터 통신에 앙카라가 회담 후 긴장이 완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에르도안은 양측에 자제를 촉구하는 메시지를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Turkey’s “approach is not picking one side or standing against one country in the tensions,” the official said, adding that Ankara wanted continued cooperation with both countries.

터키는 흑해를 우크라이나, 러시아와 공유하고 있습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이 지역에서 분쟁은 용납될 수 없으며 러시아의 침공은 현명하지 못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While forging co-operation on defence and energy, Turkey has opposed Moscow’s policies in Syria and Libya, as well as its annexation of the Crimean peninsula in 2014. It has also sold sophisticated drones to Ukraine, angering Russia.

Ukrainian Defence Minister Oleksii Reznikov told a briefing ahead of Erdogan’s visit that Turkey and Ukraine will press ahead with a plan to build drones in Ukraine. The two countries will also sign a free trade agreement, along with several more deals.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