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리투아니아

대만, 중국 분쟁 속 200억 달러 리투아니아 펀드 조성

몫:

게재

on

대만은 발트해 연안 국가에 대한 중국의 외교 및 무역 압박을 막기 위해 리투아니아에 투자하기 위해 200억 달러(148억 XNUMX만 파운드)의 펀드를 조성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타이베이는 올해 말 첫 투자를 목표로 하고 있으며 국가발전기금과 중앙은행이 자금을 보장한다고 밝혔다.

이는 리투아니아가 대만에 사실상의 대사관 개설을 허용한 이후 나온 것으로, 이는 관계 성장의 잠재적인 신호입니다.

중국은 며칠 뒤 리투아니아와의 외교 관계를 격하했다.

Announcing the plan, Taiwan’s deputy minister for foreign affairs Harry Ho-jen Tseng told Lithuania: “It’s time for us to help with your difficulties.”

이번 발표는 대만이 중국행 리투아니아 럼주 20,000만 병을 구입한 후 럼주를 마시고 요리하는 방법에 대한 정보를 대중과 공유하는 가운데 나온 것입니다.

국영언론은 대만담배주류공사(Taiwan Tobacco and Liquor Corporation)가 해당 럼주가 중국에 입국하는 것이 차단될 수 있다는 사실을 알고 구입했다고 전했다.

광고

China has denied blocking trade from Lithuania – which would breach global trading rules – but the European Union has said it has verified reports of goods being held up at Chinese customs.

The issue with rum imports is the latest example reported to have affected Lithuanian businesses, although China accounts for just 1% of Lithuania’s exports.

중국은 분쟁 국가에 대해 비공식 무역 제재를 가한 전력이 있다. 현재 쇠고기, 와인, 보리 등 약 XNUMX개의 호주 제품에 대한 불매운동도 진행되고 있습니다.

지난 XNUMX월, 중국은 발트해 국가가 대만이 리투아니아에 사실상의 대사관을 개설하도록 허용한 이후 리투아니아와의 외교 관계를 격하시켰습니다.

The new office bears the name Taiwan rather than “Chinese Taipei”, the name used in many other nations to avoid offending China.

Taiwan’s new office in Lithuania does not equate to official diplomatic relations but could be seen as a sign of growing ties between them.

It was the island’s first new diplomatic outpost in Europe for 18 years. Taiwan has few allies with which it has formal ties, due to China’s pressure.

Lithuania defended its right to have ties with Taiwan, but said it respected the “One China” policy.

The One China policy is the diplomatic acknowledgement of China’s position that there is only one Chinese government.

대만은 자치 민주주의 국가이지만 중국은 대만을 자국 영토의 일부로 본다. 작년에 북한은 국제 동맹국들로부터 섬을 고립시키려는 압력을 강화했습니다.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