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경제

보드에 여성 : 최대 여성의 몫은 다시 유럽 의회위원회위원회의 제안으로 %를 16.6하기

몫:

게재

on

형상유럽의회 법무위원회(JURI)와 여성의 권리 및 성평등(FEMM)은 오늘 유럽 기업 이사회의 성 불균형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유럽연합 집행위원회의 제안을 지지하기로 투표했습니다(찬성 40, 반대 9, 기권 2). . 이 투표를 통해 유럽의회(각료회의와 함께 이 제안에 대해 동등한 입장을 결정함)는 유럽연합 입법 과정에서 법 초안이 더욱 진전될 수 있는 길을 열었습니다.

이번 투표는 유럽연합 집행위원회(European Commission)가 오늘 발표한 의사결정 과정의 여성에 관한 새로운 보고서와 일치하며, 여기에는 유럽연합(EU)의 주요 상장 기업 이사회에 여성이 참여하는 수치도 포함됩니다. 최근 수치(2013년 16.6월 기준)에 따르면 이사회에 여성이 참여하는 비율은 15.8년 2012월 17.6%에서 16.7%로 증가했습니다. 이 수치는 또한 비상임 이사(여성 2012%로 11년 10.2월 XNUMX%에서 증가)와 고위 임원(XNUMX%에서 XNUMX%로 증가)의 대표성 수준이 서로 다른 것을 보여줍니다.

“Regulatory pressure works. The cracks are starting to show on the glass ceiling. More and more companies are competing to attract the best female talent. They know that if they want to remain competitive in a globalised economy they cannot afford to ignore the skills and talent of women,” said Vice-President Justice Commissioner Viviane Reding. “The example has been set by countries such as France and Italy, who have adopted legislation and are starting to record significant progress. I would also like to thank the rapporteurs Rodi Kratsa-Tsagaropoulou and Evelyn Regner for their tireless efforts and support on the Commission’s proposal. We have got the ball rolling. I will continue working with the Parliament and the Council to make swift progress on the draft law which places qualification and merit centre stage.”

오늘 JURI 및 FEMM 위원회가 투표한 보고서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1. It confirms the Commission’s approach to focus on a transparent and fair selection procedure (so-called “procedural quota”) rather than introducing a fixed quantitative quota.
  2. 중소기업은 지침의 범위에서 제외되지만 회원국은 모든 수준의 경영진과 이사회에서 성별 균형을 크게 개선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인센티브를 제공하도록 요청됩니다.
  3. 회원국이 과소 대표되는 성별의 구성원이 전체 노동력의 10% 미만을 구성하는 경우 지침에서 회사를 면제할 가능성은 없습니다.
  4. 위원회가 제안한 대로 암시적 제재가 아닌 의무적 제재를 추가하여 제재 조항을 강화했습니다. 이사회 구성원 선정 절차에 관한 조항을 준수하지 않은 경우의 제재에는 공공조달 배제와 유럽 구조기금 자금 지원의 부분 배제가 포함되어야 한다고 두 위원회는 말합니다.

Next Steps: In order to become law, the Commission’s proposal needs to be adopted jointly by the European Parliament and by the EU Member States in the Council (which votes by qualified majority). Todays’ decisive vote follows positive opinions on the initiative from three other Parliament committees: the Employment (EMPL), Internal Market (IMCO) and Economic Affairs (ECON) Committees (메모 / 13 / 672). 의회를 통해 제안의 시범 운영을 공동으로 책임지고 있는 JURI와 FEMM 위원회는 이제 보고서를 채택했습니다. 이는 XNUMX월에 예정된 표결을 위해 유럽의회 본회의를 통과할 예정입니다.

이 제안에 대해 유럽의회와 동등한 위치에 있기로 결정한 위원회는 20년 2013월 XNUMX일 고용 및 사회부 장관 회의(EPSCO 위원회)에서 아일랜드 대통령 임기 동안 달성한 진전을 검토했습니다(메모 / 13 / 584). 리투아니아 대통령단은 현재 추가 논의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오늘 발표된 의사결정 과정의 여성에 관한 새로운 보고서:

광고

In the six months covered by today’s report on women and men in leadership positions (October 2012-April 2013), an increase in the share of women on company boards has been recorded in 20 Member States. The largest increases occurred in Slovakia, Hungary and Bulgaria. The share of women on boards declined in Romania, Lithuania, Poland, Malta, Greece, Portugal and the UK (see Annex 2).

EU 전체의 최신 수치인 16.6%는 0.9년 2012월부터 1.7개월 동안 2.2% 포인트(pp) 증가한 수치로, 2011년부터 2012년 사이의 XNUMXpp 증가율에서 XNUMXppp 감소한 수치입니다.

실제로 2010년부터 유럽연합 집행위원회가 여성과 남성의 평등을 위한 전략(2010-2015)을 발표하고 처음으로 의사 결정 위치에서 여성의 과소 대표성을 해결하기 위한 목표 계획의 전망을 제기했을 때 여성의 비율은 이사회는 4.8년부터 1.9년까지의 진행률(2003pp/년)의 거의 2010배에 달하는 평균 0.5pp의 비율로 3pp만큼 증가했습니다. 이러한 가속화(부속서 14 참조)는 2012년 XNUMX월 XNUMX일 유럽연합 집행위원회가 채택한 여성 이사회 제안으로 인해 더욱 가속화되었습니다(IP / 12 / 1205메모 / 12 / 860), 이는 자격을 바탕으로 이사회에 여성을 배치하는 목표를 40%로 설정했습니다. 최근의 발전은 또한 이사회에 여성의 수를 늘리기 위한 표적 개입의 필요성에 대한 EU 차원의 논의의 영향을 반영합니다.

2010년 이후 가장 중요한 발전은 프랑스(+14.4 pp로 26.8%에 도달), 네덜란드(+8.7 pp로 23.6%에 도달), 이탈리아(8.4%에 도달하기 위해 +12.9 pp). 이는 결과에 대한 규제 압력의 중요성을 더욱 강조합니다.

오늘 보고서는 또한 정치, 공공행정, 사법부에서 여성과 남성의 대표성에 대한 현재 상황과 추세에 대한 개요를 제시합니다(참조: 메모 / 13 / 882). 이러한 분야의 의사 결정 위치에 있는 여성과 남성의 대표성은 비즈니스 및 금융 부문보다 균형이 잘 잡혀 있지만, 많은 회원국에서는 여전히 상당한 발전 기회가 있습니다.

Today’s mid-term figures on women on boards were collected in April 2013 and are compared to the data set from October 2012. The full data are accessible 온라인.

성평등 중간평가

위원회는 또한 여성과 남성의 평등한 경제적 독립; 동일 가치 노동에 대한 동일 임금; 의사결정의 평등; 존엄성, 진실성 및 성폭력 종식; EU 외부의 성평등 증진(참조: 메모 / 13 / 882).

보고서는 전략이 적용되는 기간의 중간쯤에 위원회가 약속을 이행하고 있음을 발견했습니다. 특히 경제적 의사결정에서 성별 균형을 개선하고, 여성 할례 문제를 해결하고, 동일 임금을 촉진하고, EU의 전반적인 경제 전략 내에서 평등을 장려하는 등 대부분의 분야에서 조치를 취했습니다.

배경

14년 2012월 40일, 위원회는 2020년까지 또는 상장 공기업의 경우 2018년까지 유럽 상장 기업의 비상임 이사직에서 과소 대표되는 성별의 최소 XNUMX%를 목표로 설정하는 지침 제안을 채택했습니다(참조: IP / 12 / 1205메모 / 12 / 860).

법률 초안의 주요 요소:

  1. 유럽 ​​상장 기업의 비상임 이사회 구성원 중 여성 비율이 40% 미만인 경우, 새로운 법률에 따라 자격을 갖춘 여성 후보자에게 우선권을 부여하는 새로운 이사회 선정 절차를 도입해야 합니다.
  2. 법은 자격을 확고히 강조합니다. 단지 여성이라는 이유만으로 위원회에 일자리를 얻을 수 있는 사람은 아무도 없지만, 성별 때문에 일자리를 거부당하는 여성도 없습니다.
  3. 이 법은 경제적 중요성과 가시성이 높기 때문에 상장회사의 감독위원회나 비상임이사에게만 적용됩니다. 중소기업은 제외됩니다.
  4. 개별 회원국은 지침을 위반한 기업에 대해 적절하고 설득력 있는 제재를 가해야 합니다.
  5. 이 법은 임시 조치입니다. 2028년에 자동으로 만료됩니다.
  6. The law also includes, as a complementary measure, a ‘flexi quota’: an obligation for companies listed on a stock exchange to set themselves individual, self-regulatory targets regarding the representation of both sexes among executive directors to be met by 2020 (or 2018 in case of public undertakings). Companies will have to report annually on the progress made.

자세한 내용은, 여기를 클릭하십시오.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