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에너지

위원회는 독일의 갈탄 화력 발전소의 조기 폐쇄를 위해 RWE에 2.6억 유로의 국가 지원을 승인했습니다.

몫:

게재

on

The European Commission has found a €2.6 billion German support measure in favour of RWE Power AG (‘RWE’) to be in line with EU state aid rules. The aid will compensate RWE for the early phase-out of its lignite-fired power plants in the Rhenish mining area.

According to the German coal phase-out law, the use of coal for the production of electricity will have to phase-out by 2038. Germany decided to enter into agreements with the main producers of lignite-fired electricity, RWE and Lausitz Energie Kraftwerke AG (‘LEAG’), to encourage the early closure of lignite-fired power plants. In 2021, it notified the Commission of its plan to compensate these operators with €4.35bn: €2.6bn was earmarked for the RWE lignite installations located in the Rheinland and €1.75bn for the LEAG installations in the Lausitz. In 2021년 3월, the Commission opened an in-depth investigation to assess whether Germany’s plans amounted to state aid. In December 2022, Germany notified to the Commission an amendment to its agreement with RWE, including a revised method of calculation of RWE’s forgone profits to demonstrate that the €2.6bn compensation was justified and proportionate. In 2023년 3월, 위원회는 독일이 통보한 새로운 요소를 포함하기 위해 진행 중인 심층 조사의 범위를 확대했습니다.

심층 평가를 바탕으로 위원회는 RWE에 유리한 조치가 발전소 운영자에게 이점을 제공하므로 국가 지원에 해당한다는 결론을 내렸습니다. 그러나 위원회는 지원이 필요하고 적절하며 비례적이라고 판단했습니다. 위원회는 이 법안의 EU 환경 및 기후 목표에 대한 기여가 지원으로 인한 경쟁 왜곡 가능성보다 크다고 결론지었습니다. 이를 바탕으로 위원회는 EU 국가 지원 규정에 따라 독일의 조치를 승인했습니다.

경쟁 정책을 담당하는 Margrethe Vestager 부사장은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우리의 심층 조사에 따르면 RWE에 대한 2.6억 유로의 보상이 EU 국가 지원 규정에 부합하는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이 법안은 갈탄을 사용하는 발전소의 단계적 폐지를 지원하여 유럽 그린딜(European Green Deal) 목표에 따라 경제의 탈탄소화에 기여할 것입니다.”

보도 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온라인.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