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cale 미팅 예약

독일

독일 숄츠 "우크라이나에 대한 어떤 위협도 용납할 수 없다"

몫:

게재

on

7년 2021월 XNUMX일 독일 베를린에 있는 "Futurium - 미래의 집" 박물관에서 독일 정당이 연립 계약에 서명한 후 독일 의회 건물의 일반적인 모습. REUTERS/Michele Tantussi
사회민주당(SPD)의 올라프 숄츠 지명 독일 총리; 독일 녹색당의 Robert Habeck, Anton Hofreiter 및 Katrin Goering-Eckardt; 7년 2021월 XNUMX일 독일 베를린에 있는 "Futurium - 미래의 집" 박물관에서 열린 연정 협정 서명식에서 자유민주당(FDP)의 Christian Lindner와 Volker Wissing이 무대에 서 있습니다. REUTERS/Fabrizio 벤쉬

Germany’s Chancellor-in-waiting Olaf Scholz expressed concern on Tuesday (7 December) about Russian troop movements on the Ukrainian border and said any attempts to cross the frontier would be unacceptable, Madeline Chambers와 Kirsti Knolle 쓰기, 로이터.

“It is very, very important that no one rolls through the history books to draw new borders,” Scholz said at a news conference after signing a three-party coalition agreement.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에게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할 경우 강력한 경제 제재에 직면할 것이라고 말해야 했다고 미국 관리들이 밝혔습니다. 자세히 보기.

“It must be quite, quite clear that it would be an unacceptable situation if there were a threat to Ukraine,” Scholz said, stressing that borders could not be violated.

사민당인 숄츠(Scholz)는 하원 하원에서 선출된 후 수요일에 취임할 예정입니다.

그는 16월 선거에서 XNUMX선에 도전하지 않은 앙겔라 메르켈 총리가 이끄는 보수 주도 정부의 XNUMX년을 종식시키는 녹색당과 자유민주당(FDP)을 포함한 동맹을 이끌게 될 것입니다.

Greens의 공동 대표인 Robert Habeck 차기 부총리는 우크라이나를 우회하여 러시아에서 유럽으로 가스를 수송하는 Nord Stream 2 파이프라인이 아직 승인을 받지 못했고 정치적 논의가 계속되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광고

녹색당은 전통적으로 중국뿐 아니라 러시아와도 더 엄격한 노선을 취했습니다.

중국에 대한 질문에 Scholz는 유럽 파트너와 긴밀히 협의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독일이 2022 베이징 동계 올림픽의 외교적 보이콧에 참여할 것인지에 대한 질문을 피했습니다.

“(We) must know our differences and nevertheless get on with each other”, said Scholz, appearing to stick closely to Merkel’s favoured approach of seeking dialogue.

그는 바이든이 같은 가치를 공유하는 국가들과 협력하고 유럽 연합을 강화하는 것이 우선순위가 될 것이라고 말하면서 민주주의 국가 공동체를 강화한 바이든을 칭찬했습니다. 그의 첫 해외여행은 파리다.

The Greens’ Habeck also said that results of investment in renewable energy would take two or three years to be seen.

The coalition deal, entitled Dare More Progress, aims to accelerate a green transition and modernise Europe’s biggest economy as well as introducing some progressive social reforms, such as making dual citizenship easier. 자세히 보기.

이 기사 공유

EU Reporter는 다양한 관점을 표현하는 다양한 외부 소스의 기사를 게시합니다. 이 기사에서 취한 입장이 반드시 EU Reporter의 입장은 아닙니다.

탐색